김태수 서울시의원, SH공사 행복주택 현장방문
상태바
김태수 서울시의원, SH공사 행복주택 현장방문
  • 권오경 기자
  • 승인 2024.01.30 1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포구 소재 신축 행복주택을 방문해 실내공기질 측정검사 과정 참관
김태수 시의원, “공동주택의 라돈 등 실내공기질 개선을 위한 공법의 사용 등을 권고하는 조례 개정안 발의할 것”

[이뉴스투데이 수도권1취재본부 권오경 기자] 서울특별시의회 주택공간위원회 김태수 부위원장(국민의힘, 성북구 제4선거구)은 29일(월) 서울시 마포구 소재 신축 행복주택 현장을 방문해 실내공기질 측정검사 과정을 참관했다.

김태수 시의원,마포구 소재 신축 행복주택 현장을 방문해 실내공기질 측정검사 과정을 참관했다. [사진=서울시의회]
김태수 시의원,마포구 소재 신축 행복주택 현장을 방문해 실내공기질 측정검사 과정을 참관했다. [사진=서울시의회]

김태수 의원은 행복주택 공가세대를 방문해 실내를 둘러보며 구조 및 인테리어, 옵션 품목 등을 살펴봤으며, 비록 1~2인 가구를 위한 주택이라 하더라도 평수를 현실화할 필요성을 강조하며 임차인의 부담을 경감할 수 있도록 기본 옵션 품목의 확대도 검토해 줄 것을 요청했다.

또한 신축 공동주택의 경우 라돈 등 실내공기질이 관리가 매우 중요한데, 금회 방문한 행복주택의 경우 실내의 열에너지 손실을 막으면서도 실내외 환기를 시켜주는 전열교환기가 모든 세대에 설치돼 있었다.

이날 김 의원은 실내 라돈 측정검사 과정을 주의깊게 참관하면서 신축 건물의 라돈 수치를 저감하는데 SH공사가 선도적으로 앞장서 줄 것을 주문하며, 서울시 관내 다중이용시설 또는 공동주택 등의 설치시 차폐법 등 라돈저감공법의 사용을 권고하는 내용의 “서울특별시 실내공기질 관리 조례” 개정안을 발의할 예정임을 밝혔다.

김태수 의원은 “신축 건물의 라돈 등 실내공기질 개선을 통해 시민의 건강 보호 및 안전한 실내환경 조성에 앞장설 것이며, 이를 위해 조례 개정안이 조속히 통과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