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일국 삼둥이 벌써 이렇게 컸어? 최근 사진 공개
상태바
송일국 삼둥이 벌써 이렇게 컸어? 최근 사진 공개
  • 김진혁 기자
  • 승인 2022.11.16 2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C
사진=MBC

 

[한국농업신문=김진혁 기자]

라디오스타송일국이 삼둥이 아들 대한, 민국, 만세의 폭풍 성장한 근황을 전했다.

16일 방송 예정인 MBC ‘라디오스타측은 대한 민국 만세의 놀라운 근황?!’ 에피소드가 담긴 영상을 네이버 TV를 통해 선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송일국이 국민 랜선 조카 대한, 민국, 만세 삼둥이의 근황을 전하는 모습이 담겼다. 그는 초등학교 4학년이다. 발 사이즈는 265mm, 키는 160cm 가까이 된다라고 설명하자, MC들과 게스트들은 깜짝 놀랐다.

이에 MC 김구라는 사춘기는 왔냐라고 묻자, 송일국은 사춘기 때문에 상담을 하고 싶었다라고 육아 고민거리를 솔직하게 털어놨다.

이날 녹화장에서는 대한민국만세의 사진이 공개됐다. 사진 속에는 귀엽고 앳된 얼굴을 유지한 채, 길쭉길쭉한 팔 다리를 자랑하고 있는 폭풍 성장한 대한민국만세의 모습이 담겨 눈길을 사로잡는다.

이를 본 MC들은 진짜 많이 컸다”, “얼굴은 그대로다라고 삼둥이의 폭풍 성장에 믿기지 않는 반응을 보였다.

송일국은 아이들이 아직 휴대폰이 없어서 목에 무전기를 차고 다닌다. 놀러갈 때마다 무전기를 항상 챙긴다라고 설명했다. 휴대폰을 사줄 계획이 있냐는 MC들의 질문에 송일국은 아직 없다. 셋이 친구여서 서로 친하게 잘 놀고 있다. 필요성을 못 느끼는 것 같다라고 답했다.

이어 송일국은 삼둥이가 현재도 여전히 개성이 넘친다고 밝혔다. 그는 첫째 대한이가 밀리터리 마니아다. 벌써 여자친구도 있다라고 이야기해 눈길을 끌었다.

또 송일국은 둘째 민국이는 제 머리 꼭대기에 있다라며 일화 하나를 소개했다. 그는 민국이가 아빠 흰머리가 많다고 이야기했다. 너희가 아빠 속을 썩였기 때문이라고 했더니, 그래서 할머니가 흰머리가 많으시다고 말했다라며 센스 넘치는 민국이의 입담을 자랑하며 본방송을 향한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폭풍 성장한 대한민국만세의 근황 풀버전은 16일 오후 1110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국농업신문, NEWSFAR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